영흥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영흥대교를 통해 쉽게 오갈 수 있는 섬으로 여행의 기쁨을 더해 드리겠습니다. 즐거운 여행 하세요^^
s
 
영흥대교

섬 여행을 보다 즐겁게, 두루 여행하세요.


영흥대교

영흥 화력 발전소

선창풍경

십리포 해수욕장

장경리 해수욕장

용담이 해수욕장

국사봉

농어 바위

갯벌체험

소금구이 새우 양식장

영흥도 해군 전적비

통일사

서어나무군락지

긴방죽3거리 공원

 
 
 

1997년 8월 착공해 4년 3개월 만인 2001년 11월 15일 준공하였다. 한국동남발전(주)이 영흥화력발전소 건설과 연계하여 추진한 사업으로, 설계는 유신코퍼레이션(주)이, 시공은 현대건설(주)을 비롯해 총 36개 업체가 참여하였다.

인천광역시 옹진군 영흥면 영흥도(靈興島)와 선재도를 잇는 길이 1,250m, 너비 9.5m의 왕복 2차로이며, 국내 기술진에 의해 최초로 건설된 해상 사장교(斜張橋:탑에서 비스듬히 친 케이블로 거더를 단 다리)이다.연12.4km의 시화방조제 도로를 달리는 상쾌한 기분을 느끼면서 영흥도로 달려간다. 우측으로는 시원한 서해바다가 펼쳐지고 좌측으로는 시화호의 전경이 펼쳐진다. 말썽 많았던 시화호의 환경문제를 떠나 바다 호수 그 자체만 생각한다. 고기잡이배들과 낚시꾼들의 정겨운 모습들은 목적지의 그림들을 미리 떠올리게 하여 가슴 설레게 한다.

이 다리의 건설로 2000년 11월 17일 준공된 선재대교(仙才大橋)와 함께 인천-대부도-선재도-영흥도를 잇는 새로운 도로지도가 만들어졌고, 그동안 인천과 영흥도를 오가던 1시간 거리의 뱃길이 육로로 통하게 되었다. 이제는 영흥대교와 선재대교를 통해 육지와 연결되어, 관광객이 줄을 잇고 있으며 무진장한 수산어업 전진기지로서 눈부시게 발전하고 있다.

영흥도에 가기 위해서는 바다를 세 번 갈라야 한다. 대부도부터 시작되어 장장 12Km에 이르는 시화호 방조제를 지나 선재대교를 건넌 뒤 영흥대교를 가로질러 돋움의 땅 영흥도에 이르게 된다.
그 밖에 십리포해수욕장, 영흥도의 서어나무 군락지, 장경이해수욕장의 노송지대, 용담이해수욕장 등 주변 자연 경관과 잘 어우러져 있어 앞으로 동북아 서해안 시대를 맞아 활기찬 도서관광개발이 기대되고 있다.

 
2001년 11월 영흥대교의 개통식과 함께 육지에서 바로 갈 수 있는 섬이 되었다.

영흥대교 석섬 뒷편 선상에서 찍은 사진으로 일출과 더불어 야간 점등으로 화려한 조명 빛을 자랑하며 연인들의 데이트코스로 각광받는 장소입니다.

  
 

-. 24개 섬으로 구성(유인도3, 무인도 21)
-. 국토확장 및 해양개발의 보고(寶庫) : 무인도서, 천해간석지
-. 경인지역 수산물 공급원 : 수산 양식장
-. 해양관광자원 : 십리포·장경리·용담이 해수욕장, 바다낚시
-. 교통편 : 태화버스 1일 6회 운행(줁03.12월 기준)
-. 화력발전소 : 94만평(육지28만평, 해안66만평)
-. 인구통계 : 총계 3,546 (남 1,847 / 여 1,699 / 세대수 1,401)
※ 2003년 10월기준

 

Copyright(c) 2000-2007. 원스타(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
※ 본 사이트내의 사진자료와 내용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